07월 11일(토)

 

홈 > 과학문화예술 > 과학문화예술
과학문화예술

정태관 화가, ‘2020년 경자년 SNS 세태풍자전’ 연다

   

작품 23점 유튜브·페이스북 등에서 전시

2020.03.02 14:14 입력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0c6795a22a02b433e7fb664c997f07bb_1583125853_4875.png
정태관 화가 작품 ‘신종 코로나 세계 강타, 진시황의 절규’. (사진:정태관 화가 제공) 


전남 목포에서 활동하고 있는 중견작가 정태관 화가가 쥐의 해인 ‘경자년(庚子年)’을 맞아 올 해에도 ‘SNS 세태 풍자전'을 연다.

정 화가는 쥐를 주제로 해학적이고 풍자적인 한국화 기법으로 묘사한 족자작품 23점을 유튜브와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정태관 화가의 집 무인카페 등에서 전시한다고 4일 밝혔다.

정 화가는 지난 2018년부터 매년 SNS 개인전을 통해 세상사 세태를 작품화해 전람회를 개최하고 있다.12지상의 동물 등을 주제로 이슈화된 사회상을 해학적이고 풍자적으로 표현해 발표하는 이색적인 전시회이다.

지난해에는 전국적으로 이슈화된 손혜원 투기 의혹, 북미정상회담 그리고 남북정상회담, 김복동 할머니 별세, 정치적 이슈 등을 중심으로 ‘SNS 풍자전’을 열었다. 

정 화가가 지향하고 있는 ‘SNS 세태 풍자전’은 기존 실내공간의 미술관 등에서 전시회를 개최한다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미술관을 찾아 가지 않고 시간과 공간의 제약에서 벗어나 실시간으로 그림을 감상할 수 있다.


0c6795a22a02b433e7fb664c997f07bb_1583126034_2952.png
정태관 화가 작품 ‘삼팔선의 봄, 갈길이 멀기만 하다’. (사진:정태관 화가 제공) 


또 시대의 변화에 맞추어 매스미디어의 장점을 살려 작품과 쉽게 소통할 수 있는 ‘찾아가는 미술전람회’로서 소셜 네트워크 개인전이다. 

정 화가는 “이번 기획전은 남북관계가 교착상태에서 벗어나 더욱더 활발한 평화의 길이 열리고, 서민들의 행복과 정의사회가 구현되길 바라는 의미를 담았다”고 밝혔다.

현재 목포문화연대 공동대표로 세월호잊지않기 목포지역공동실천회의 상임공동대표 등을 역임한 정 화가는 세월호 목포거치 100일에는 ‘세월호 304 서화 퍼포먼스’ 등을 열었으며, 올 해에는 세월호가 목포가 거치된 날로부터 화첩에 기록한 ‘세월호 목포거치 기록화전’과 ‘5·18 희생자 퍼포먼스’등을 개최할 예정이다. 

| 취재부

기사에 대한 의견

홈 > 과학문화예술 > 과학문화예술
과학문화예술

박양우 장관 “BTS ‘방방콘’ 75만명, 신한류 보여줬다”

07.01 |

책 향기 따라 걸어보자…걷기여행길

07.01 |

‘퓰리처상 사진전-슈팅 더 퓰리처’.. 김경훈 기자 작품도

07.01 |

전쟁중 사라질 위기에 빠진 문화재 어떻게 지켰나

07.01 |

디뮤지엄, 백남준 ‘즐거운 인디언’ 첫 공개...PM 2~5시까지

07.01 |

국립현대미술관 2020 아시아 기획전... ‘또 다른 가족을 찾아서’

06.03 |

‘클럽문화의 원조’ 음악다방서 마음 달래던 노랫말들

06.03 |

‘방탈출게임으로 5·18설명’ 국립광주박물관 푸른달 열여드레 전시

06.03 |

중국에서 온 역병, 400년 전 그때도… ‘조선, 역병에 맞서다’

06.03 |

손흥민 선수의 축구교실이 우리 집에서 열린다

04.22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