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월 23일(수)

 

홈 > 정치 > 국회/정당
국회/정당

김태년 "추미애 규명은 검찰에…국회는 민생 집중을"

   

"실체적 진실 많이 규명돼…의혹 사실 아냐"

9일전 입력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054ed372d1b39fe75e7c658de19947c3_1600049415_8088.jpg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4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군 특혜 휴가 의혹과 관련해 "실체적 진실규명은 검찰 수사에 맡기고 국회는 민생경제 살리기에 집중하도로 협조해달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추 장관과 관련해 제기된 사안들은 현재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많이 실체적 진실이 규명됐다"며 "야당과 일부 언론에서 제기된 의혹들이 사실이 아닌 것이, 진실이 드러나고 있다. 많이 밝혀졌다"고 강조했다.


오늘부터 시작되는 대정부질문과 관련해선 "대정부질문이 무차별적인 의혹제기와 허위 폭로로 얼룩져서 정쟁의 장으로 변질된다면 국민 갈등과 분열을 부추길 뿐"이라며 "민주당은 근거없는 의혹제기나 허위사실 유포 행태에 대해선 단호히 대응하고 정치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했다.


김 원내대표는 또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완화에 대해선 "큰 피해를 감수하는 서민계층을 보호하고 방역 성공을 위한 고심어린 결정"이라며 "희생을 감내해준 소상공인, 자영업자들과 모든 국민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안심하거나 느슨해져도 된다는 의미는 결코 아니다"라며 "이제부턴 마스크 착용, 2m (거리두기) 유지 등 방역수칙을 잘 지키고 방역관리를 강화하는 정밀방역에 집중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보수단체가 개천절 광화문 집회 강행을 시사한 데 대해선 "감염 위험이 높은 대규모 집회는 국민 안전을 위협하는 반사회적 행태로 결코 용납돼선 안 된다"며 "정부는 공권력을 동원해 개천절 집회를 원천 차단하고 집회 참여자를 단호히 사법처리할 것을 요청한다"고 했다.


|

기사에 대한 의견

홈 > 정치 > 국회/정당
국회/정당
New

새글 여야, 통신비·독감백신 한발씩 양보…극적 타결 막전막후

09.22 |
New

새글 정 총리, 오늘 국민의힘 원내지도부와 만찬…협치 물꼬 틀까

09.22 |

국민의힘 '기승전秋'…화력 부족, 피로감 겹쳐 毒 될 수도

09.21 |

정치이슈 비화한 지역화폐 논쟁…때 아닌 효용성 논란 왜?

09.21 |

文대통령 "스마트그린 산단, K경제 주역…3조2000억 투자"

09.18 |

조해진 "秋, 딸 식당 간 건 부적절…야당이 국민 마음 대변"

09.18 |

국민의힘, '무소속 거물' 복당 본격화 하나…갈등 우려도

09.18 |

김종인, 오늘 남대문시장 방문…'민생현장 행보' 재시동

09.18 |

김태년 "내년 지역화폐 발행 규모 대폭 확대"…이재명 "감사"

09.17 |

국민의힘, 오늘 1차 혁신작업 마침표…당사 현판식 11월로

09.1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