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월 20일(일)

 

홈 > 교육 > 교육
교육

바른 교육 실현으로 미래를 열어가는 킹스 크리스찬 스쿨

   

2018.05.31 14:37 입력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4fe0e9d9b2f988ee8bbbb29a35625526_1527745023_4413.jpg

Q 교육의 본질의 길은?
A 누구나 이제 아이들이 인성이라든가 이런 부분들은 잘 관리하지 못하고, 오직 하나의 교육이 옛날에는 영성, 인성, 사회성 복합적으로 교육을 했거든요. 그런데 지금 현재 교육은 말 그대로 출세 중심적으로, 성공 중심으로, 점수 중심으로, 그렇게 가다보니까 이렇게 하다가는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우리나라의 미래를 봤을 때는, 나라를 사랑하고 더 나아가서 세상을 살아가고 사람들을 사랑하고 모든 사람들을 섬기면서 모든 사람을 배려하며 섬김으로 살아가는 아름다운 마음들을 가진 이런 인물들을 키워내는 것이 소망입니다. 우리나라는 삼 면이 다 가로막혀 있잖아요. 남북한 분열되어 있죠. 바다죠. 이 나라가 뻗어나가려면 결국 우리 후세인데, 후세가 많이 일어나서 전 세계를 뻗어나가야 된다고 봅니다. 이 나라의 미래의 원동력은 우리 후배들인데. 그러려면 마음도 넓고 크고 인성도 깊고 사람들을 배려하고 섬길 줄 알고, 또 나라를 진짜 사랑해서 이 시대의 민족과 세계를 이끌어가는 나라를 만들어야 겠다는 그런 마음이었어요. 아이들이 또 세상 문화가 컴퓨터 문화, 게임 문화, 담배 문화, 술 문화에 너무 빨리 가고 또 성적인 이런 문화가 요즘은 더 무서운 게 동성애 문화. 이런 문화 속으로 막 가니까요. 청소년 때 너무 빨리 접해버리니까요. 애들이 너무 힘들어서. 이런 것들을 막고. 진짜 깨끗한 영성을 가진 아이들 그리고 사회성을 가진 인물을 키워내자 라는 그런 마음으로 시작하게 된 거죠.

Q 좋은 교육을 정착시켜 나가는 전략은?
A 앞으로는 현재 상태에서 저희가 30명 정도인데 제 목표는 100명 정도로 키우는 게, 하나의 장기적인 목표구요. 더 나아가서는 요 부분을 조금 더 구체적으로 지금도 상당히 구체적으로 시키고 있거든요. 해외에 있는 학교하고 조인을 시켜서 그 학생들이 여기로 오고 우리 학생들도 그 학교로 가고. 해외에 있는 학교하고 교류를 하고있습니다. 이 아이들을 가지고 조금 더 실질적인 교육을 시켜서 인턴십 교육을 전문인하고 더 연결을 시켜서 전문인 선생님이 오셔서 전문 분야를 하나씩 하나씩 가르치고 있습니다. 저희 학교 특징이 한명 한명을 전문성을 찾아주는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그 분야를 중학교 1학년 때부터 찾아가지고 계속 준비를 시켜요. 이미 고등학교를 졸업할 때 즈음에는 그 분야 전문에 관한 분야를 10권정도 읽게 만듭니다. 영어 같은 경우에는 토익을 750점 이상을 맞춥니다. 영국의 아이엘츠(IELTS) 같은 경우는 시험은 6.5점정도 나옵니다. 컴퓨터 같은 경우는 모스 자격증. 마스터에 올라가는 자격증을 따고요. 그 다음에는 중국어 연습, 러시아어 연습. 악기 같은 경우는 다섯 가지 정도 가르칩니다. 요즘 학교에서는 안 가르치는 한자. 저는 한자를 되게 중요시 하거든요. 한자를 알아야 이해력도 높아지고 학습력도 좋아지기 때문에. 한자 공부도 시키구요. 학부모들이 하는 말이 학교 정규 수업 안에서 모든 걸 해버리니까 학원에 갈 필요도 없고. 따로 수업 끝나고 나면 학원에서 11시까지 하는데, 이 안에서 다 해결해 버리니까.

Q 아이들의 행복한 교육을 위한 지름길은?
저희가 좋다보니까 호흡하는 것도 가르치고, 단전 호흡, 복식 호흡.. 찬양을 많이 부르면서 좋은 아름다운 성품도 갖게 하고요. 야외 활동도 하면서 즐기고요. 여러 가지 면에서 여기 학교 온 애들이 여기 지역에서 온 애들도 있지만 동해에서 온 애들도 있고, 경기도에서 부산에서 온 경우도 있고요, 전국에서 옵니다.

Q 그럼 어떻게 생활합니까?
A 기숙사 생활합니다. 요즘 아이들이 예를 들면, 중학교 2학년 때온 애가 있었어요. 집에서 다 포기한 상태였어요. 그래서 일반 쉼터에서 생활한 그런 아이였어요. 너무 부모님과 사이가 안 좋은 거예요. 부모님을 원수로 생각할 정도니까요. 우리 학교가 있다는 걸 알고 데리고 온 것입니다. 친척집이라고 말하고. 맡기고 갔어요. 담배도 피고요.. 세상 말하자면 막 나가는 그런 아이였어요. 그 아이가 지금은 너무나 착한 아이로 바뀌어 버린 겁니다. 인성 ,공부, 성격, 얼굴 모든 게 바뀐 겁니다. 어떻게 애가 이 정도로 변화될 수 있느냐. 이제 만약 그 아이가 오지 않았더라면 밖에서는 엄청난 문제아로, 많은 문제로 뉴스에 오르락 내리락 하는 아이가 됐을 텐데, 믿음 교육 시키죠, 공동체 교육, 인성 교육 시키죠, 기다릴 수 있고 참을 수 있는 교육 시키고. 그리고 미래를 위해서 전문성 교육을 시키죠. 이제 이 아이가 꿈이 생겨서 자기는 청소년 사역자가 되는 꿈을 갖고 있습니다. 자기가 청소년 때 방황했기 때문에 청소년들 봐주는 그런 사역자가 될 것이다. 그래서 이 아이가 성적도 많이 올라가고  성격도 너무 좋아지고, 부모님도 너무너무 좋아합니다.

Q 미래 교육을 위한 정수는?
A 저는 교육을.. 우리나라 교육이 기업화가 되었습니다. 교육이 소규모화가 되어야 합니다. 작은 학교 형태로 가야하고 그리고 이런 홈스쿨링 형태의 교육을 인정해주고 그래야 다양성 있는 교육들이 나오도록 해야합니다. 저도 많은 사람들을 만나보면.. 우리나라 성적도 아주 뛰어난 학생들이 하버드대나 런던 옥스퍼드 이런 대학에 가서 공부를 하기 시작하면은 처음에는 점수가 올라간답니다. 그런데 대학에 1년, 2년, 3년 조금 지나면 우리 학생들이 공부를 견디지 못하고 뒤로 쳐지든지, 자퇴를 하든지 포기를 하는 현상이 나타난다고 해요. 그 원인이 뭐냐, 점수를 내기 위한 공부만 계속 했기 때문입니다. 예를 들어서 우리가 사고하는 과정들이 굉장히 중요하거든요. 이것이 핸드폰인데, 핸드폰이라고 말하지 않고 사고를 쭉 하지 않고 이것은 이 큰 하나의 공장이다. 왜 공장이냐, 핸드폰이 아니고 많은 사람들의 정보를 알 수 있는 것이다. 과정을 쭉 설명을 해가지고 흰색임에도 검정색으로 만들어 낼 수 있는 창의력과 설득력과 그리고 이해력과 여러 가설들을 말해낼 수 있는 능력이 있어야 하는데, 우리는 주입식 교육. 하얀색이다. 이건 네모다 이건 세모다.. 이런 답을 찾는 형태의 교육을 하다 보니까.. 마지막에 가서는 창의력이 엄청나게 필요한 그 시점에 가서는 그 사고가 안 떠오른다고 합니다.
그래서 결국 진짜 최고의 인재들은 이런 창의력 교육을 계속 받았던 학생들이 올라가게 되고, 우리 학생들은 처지게 되고. 너무나도 교육을 정부 주도 아래서 하려고만 하니까.. 이렇게 다양성이 있는 소그룹 학교들 홈스쿨링 학교들. 이런 학교들이 나와 가지고 그 학교마다 사람들의 머리를 계속 다양하게 열어주는 이런 형태의 교육을 시키지 않기 때문이라고 봅니다.

Q 질적인 바른 교육 상은?
A 저희가 아이들에게 요구하는 게 책을 계속 읽게 만듭니다. 일주일에 한 권씩은 읽힙니다. 중학교 1학년 때 오는 애들은 보통 졸업하기 전에 500권정도 읽힙니다. 위인에 관한 책을 먼저 읽히고요, 국내외 지도자들 읽고, 소설들, 시대의 단편집들, 명서들 쭉 읽어 나갑니다. 그래서 책을 읽고 그 다음에 발표하는 훈련을 많이 시킵니다. 매일 5분 스피치를 해서 앞에 나와 가지고 자세부터, 스피치 하는 것부터 원고를 써서 쭉 발표를 합니다. 내가 인내라는 주제를 줍니다. 인내를 통해 내가 칭찬을 받았던.. 인내를 못해서 내가 어려웠던 것.. 인내가 내 인생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가. 이런 주제들을 주기도 하고요. 또 남북한 문제를 가지고 이렇게 지금 문재인 대통령하고 김정은 위원장하고 만나서 통일을 한다는데 통일을 어떻게 할 것인가 나와서 발표를 해보고. 또 소외된 자, 장애인들을 어떻게 우리가 도울 것인가 이런 주제를 줍니다. 그 주제를 가지고 발표를 하고, 자기가 생각해가지고 A4 한 장 가지고.. 그러니까 발표하는 능력이 좋고요, 글 쓰는 능력, 사고하는 능력이 아주 좋습니다.
매달마다 우리가 자기 계획서를 쓰게 합니다. 어떻게 이번 달을 보낼 것인가. 예를 들어 나는 치유사역자가 될 것이다. 치유사역자의 미래 비전을 이루기 위해서 어떻게 할 것인가. 이번 달을 국제 약사가 될 것이다. 이런 계획들을 다 써서 그것들을 놓고 계속 상담하면서 코치해주고.. 이렇게 하다보니까 그냥 애들이 막 사는 게 아니라 하루하루를 계획성 있게, 한 달 계획을 가지고.. 또 한주 계획을 가지고 하루 계획을 가지고 한 걸음 한 걸음을 내딛으니까 굉장히 좋습니다. 여기에 글들이 있는데요.
연락처  전남 광양시 광양읍 용강1길 50  광양 임마누엘 교 회(이은호 담임목사)내 킹스 크리스찬 스쿨  061-763-2795


4fe0e9d9b2f988ee8bbbb29a35625526_1527745026_0568.jpg 

|

기사에 대한 의견

홈 > 교육 > 교육
교육

9월 모평 국어 중심 주제 '코로나19'…"작년 수능보다 쉬웠다"

09.16 |

'미니 수능' 9월 모의평가 시작…수험생 48만7347명

09.16 |

21일부터 수도권 등교 재개…유·초·중 ⅓, 고 ⅔ 제한

09.15 |

학원들 "교습소는 문 열고 우리만 쉬나"…靑 국민청원도

09.08 |

"발열 체크에 대형 가림막" 달라진 수능 원서접수장

09.07 |

교육부 '학생 건강상태 자가진단' iOS 앱 출시하자마자 먹통

09.07 |

9월 모평 인터넷 기반 시험 없다…수능 코앞인데 확진자는 어쩌나

09.04 |

충북교육청 온·오프라인 수업 연계 박차…선도학교 운영

09.04 |

유은혜 "원격교육기본법 이달 중 법안 발의할 것"

09.02 |

유은혜 "비대면·분리 수능 어려워…예정대로 진행"

08.2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