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9일(일)

 

홈 > 경제 > 산업/기업
산업/기업

2025년 울릉도 하늘길 열린다…울릉공항 실 착공 돌입

   

개항 시 서울~울릉도 1시간 만에 이동 가능

2020.11.16 09:36 입력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e89d1ef75146984bb8a392028fedb0f_1605486968_4807.jpg


오는 2025년께 울릉도 하늘길이 열릴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15일 "섬 지역 소형공항 건설사업의 시금석이 될 울릉공항 건설사업의 환경영향평가 협의가 완료됨에 따라 2025년 개항을 목표로 실 착공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울릉공항은 50인승 이하 소형항공기가 취항하는 공항으로 건설된다. 총사업비 6651억원이 투입되며, 1200m급 활주로와 여객터미널 등을 갖추게 될 예정이다. 


울릉공항이 개항하면 서울∼울릉 소요시간이 7시간에서 1시간 내로 단축되고, 이를 통해 지역 주민의 교통서비스 향상과 관광활성화에 기여할 전망이다. 


울릉공항 건설사업은 그동안 2013년 예비타당성조사, 2015년 기본계획 고시, 2017년 기본설계, 2019년 사업발주와 대림산업컨소시엄 실시설계적격자 선정 등의 과정을 거쳤다. 


울릉공항 건설은 결항률 최소화를 통한 안전한 공항, 파랑에도 굳건한 수호형 공항, 기초안정성이 강화된 견고한 공항,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공항 등을 목표로 추진된다.  

 

국토부 김상도 항공정책실장은 "실질적인 사업 착수가 가능한 환경영향평가 협의가 완료됨에 따라 본격적인 사업추진이 가능하게 됐다"며 "도서지역 소형공항 건설은 단순한 교통편의 제공을 넘어 지역주민들에게는 생활권역을 확대해 의료, 교육, 복지 등 삶의 질을 제고하는 효과가 있다"고 강조했다.


|

기사에 대한 의견

홈 > 경제 > 산업/기업
산업/기업

"집값 오른다" 전망 불붙어…역대 최고치 찍었다

최고관리자 | 11.24 |

미리 보는 내년 추천 업종...증권가 선택은

최고관리자 | 11.23 |

공정위 "대한항공-아시아나 M&A 심사, 신고 접수 시 착수"

최고관리자 | 11.23 |

부산 아파트값 1년 새 2배…잠잠하던 강남도 '꿈틀'

최고관리자 | 11.23 |

"규제 전 막차타자"…시중은행 신용대출 1조 급증

최고관리자 | 11.18 |

"더 늦기 전에 집 사자"…전세대란에 전국 집값 '들썩'

최고관리자 | 11.18 |

발표 임박한 전세대책…"급한 불 끄기엔 역부족"

최고관리자 | 11.17 |

고개 드는 코로나 재확산 공포…어렵게 살린 경기 다시 꺼질라

최고관리자 | 11.17 |

산은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통합, 인위적인 구조조정 없다"

최고관리자 | 11.16 |

10월 ICT 수출 164억 달러…반도체 호조에 5개월 연속↑

최고관리자 | 11.16 |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