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9일(일)

 

홈 > 경제 > 산업/기업
산업/기업

한 사람이 주택 1806채 보유…상위 10명 평균 560채 가져

   

상위 10명 총 5598채 가져…강남3구 5명 중 1명 다주택자

2020.10.16 10:40 입력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dc88992ca6f0d76b4080a3bf865fb2b2_1602812402_5306.jpg
 

국내에서 최다 주택 보유자의 보유 물량이 1806가구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상혁 의원이 통계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년 기준 국내에서 주택이 가장 많은 집주인은 총 1806가구를 소유 중인 A씨였다. 


A씨는 2016년 1246가구를 소유하다 2017년에 200여채, 2018년에 300여채를 추가로 사들였다.


2018년 기준 다주택자 상위 10명의 1인당 평균 보유량은 560가구로 집계됐다. 이들이 가진 주택은 총 5598가구였다. A씨를 포함해 주택을 500가구 이상 소유한 이는 5명이었다.


지난 2017년 다주택자 상위 10명의 1인당 평균 보유량 492가구 보다 대폭 늘어난 것이다.  


지자체별로는 서울 강남·서초·송파 등 강남3구 집주인의 20.2%가 2주택 이상 다주택자로 나타났다. 다주택자 전국(15.6%) 비율과 서울(15.8%) 비율을 모두 웃도는 수치다.


|

기사에 대한 의견

홈 > 경제 > 산업/기업
산업/기업

"집값 오른다" 전망 불붙어…역대 최고치 찍었다

최고관리자 | 11.24 |

미리 보는 내년 추천 업종...증권가 선택은

최고관리자 | 11.23 |

공정위 "대한항공-아시아나 M&A 심사, 신고 접수 시 착수"

최고관리자 | 11.23 |

부산 아파트값 1년 새 2배…잠잠하던 강남도 '꿈틀'

최고관리자 | 11.23 |

"규제 전 막차타자"…시중은행 신용대출 1조 급증

최고관리자 | 11.18 |

"더 늦기 전에 집 사자"…전세대란에 전국 집값 '들썩'

최고관리자 | 11.18 |

발표 임박한 전세대책…"급한 불 끄기엔 역부족"

최고관리자 | 11.17 |

고개 드는 코로나 재확산 공포…어렵게 살린 경기 다시 꺼질라

최고관리자 | 11.17 |

산은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통합, 인위적인 구조조정 없다"

최고관리자 | 11.16 |

10월 ICT 수출 164억 달러…반도체 호조에 5개월 연속↑

최고관리자 | 11.16 |

 

 
글이 없습니다.